신곡소식

장민호 X이찬원 ‘민원만족’ 강릉, 투어 매진 열기 속 6천 관객과 200분간 음악소통

2022.07.26 10:54

0

1

장민호X이찬원 민원만족 강릉 콘서트 성료 01.jpg
<자료제공 - ㈜대박기획, ㈜에스이십칠>

 

가수 장민호, 이찬원이 ‘민원만족’ 강릉 콘서트를 통해 6천 관객과 음악으로 소통했다.


지난 24일 가톨릭관동대학교 체육관에서 진행된 장민호, 이찬원의 ‘민원만족’ 강릉 공연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장민호, 이찬원은 이날 진행된 2회 공연으로 6천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굳건한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이찬원의 ‘편의점’, 장민호의 ‘역쩐인생’, 장민호와 이찬원의 ‘멋진 인생’ 무대로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장민호, 이찬원은 관객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네며 공연의 열기를 달궜다. 


장민호는 ‘무뚝뚝’, ‘저어라’, ‘시절인연’, ‘내 이름 아시죠’, ‘쑥대머리’, ‘고맙고 미안한 내사람’, ‘상사화’, ‘남자 대 남자’ 등의 무대로 진한 트롯 보이스를 과시했다. 여기에 댄스 메들리를 펼쳐 흥을 폭발시켰다.


이찬원은 ‘메밀꽃 필 무렵’, ‘그댈 만나러 갑니다’, ‘천년바위’, ‘삼백초’, ‘쓰리랑’, ‘진또배기’, ‘미운사내’, ‘힘을 내세요’ 등을 열창하며 깊은 트롯의 맛을 선사했다. 팬들과 소통에 나선 이찬원은 팬심을 저격한 애교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날 공연에는 게스트 황윤성이 참석해 ‘샤방샤방’, ‘가야한다면’을 부르며 열기를 더했다. 또한, 장민호와 이찬원의 ‘그림자 인터뷰’로 팬심을 자극했으며 관객들과 함께하는 ‘관객노래자랑’으로 특별한 추억을 남겼다.


특히 두 사람은 ‘남자라는 이유로’, ‘남자는 말합니다’를 열창하는가 하면 트로트 메들리와 ‘사랑으로’, 앵콜 무대로 선보인 ‘붉은 노을’을 함께 부르며 약 200분 동안 남다른 호흡으로 깊은 여운을 남겼다.


한편, 2022 장민호X이찬원의 ‘민원만족’은 오는 8월 27, 28일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앵콜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이돌차트 방지영 기자 doruro@idol-chart.com
저작권자 ⓒ 아이돌차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돌축하페이지 아이돌축하페이지

댓글 0

등록

사진첨부

사진이미지 첨부.jpg (최대 10MB)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신곡소식

최신 순으로 자동 분류 됩니다.

로그인 PC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