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베스트 자유 정보·이슈 보이그룹 걸그룹 솔로가수 직찍·팬픽

[정보·이슈]

#임영웅

[소식] 임영웅⭐️, 흔들리는 마음들에 내려앉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 임영웅이란 패러다임

LV.100비가와도좋아☂️

2024.07.10 20:52

32

768

2,206

임영웅⭐️, 흔들리는 마음들에 내려앉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 임영웅이란 패러다임 
 

(톱스타뉴스 김민서 기자) 유명하다는 것은 불특정 다수에게 이름이 알려진 사람을 말한다.

현재 세대와 계층을 불문하고 한국에서 임영웅은 가장 유명한 사람이다.

가수 축구선수 모델 영화배우까지 임영웅에게 진심인 일은 무엇일까, 임영웅이 본업 외에도 본업처럼 즐기고 잘해내고 있어서 임영웅 본업을 의심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가수의 길 말고도 상황과 여건이 되었다면 최고의 자리에 올랐을 것이란 생각이 들게 만드는 요즘이다.

본업인 가수의 일을 받쳐주는 다양한 경험 중 연기는 뮤직비디오를 찍을 때 필요한 역량이다. 음악과 노래에 동반하는 짪은 영화나 비디오물은 음원이 발매될 때 곡에 따라 다양하게 찍는다.

임영웅은 더블 싱글 타이틀곡 '온기' 로 31분짜리 단편영화를 찍고 명실공히 연기하는 아티스트가 되었다. 팬들은 "그렇게까지 잘할 줄 몰랐다", "연기마저 잘하는 임영웅", "한계 없는 노력과 능력에 감탄" 이라며 '인 악토버' 를 본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가수가 뮤직비디오를 찍기 위한 역량을 갖추는 일 어찌 보면 당연한 듯 보인다. 곡이 담고 있는 메시지를 가장 잘 전달할 수 있는 연기자는 노래의 주인 자신일 테니까! 하지만 뮤직비디오는 음원 제작의 10배 이상의 비용이 든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가수와 소속사의 의지가 일치해야 가능한 일이다. 

음원 제작, 비디오 제작으로 발생되는 수익구조까지는 알 수 없지만 임영웅의 단편영화 제작 기준은 (뮤직비디오) 경제논리로 설명할 수는 없는, 자신의 음악을 즐기고 소비해 줄 팬이라는 사실이다. 임영웅은 뼛속까지 '팬들이 즐기고 행복해야 한다'라는 기준으로 아티스트 활동을 하는 사람이다. 

2022년 전국투어 콘서트 때 '히어로' 편곡 버전을 선보였을 때 팬들이 보인 반응에 "여러분들이 이런 신나는 곡을 좋아하신다는 것을 알았으니 다음에는 더 많이 준비해서 불러 드리겠다"라는 약속을 한다. 그 후 그가 내놓은 곡이 Do or Die였다.

'Do or Die' 는 일렉트로닉 댄스 장르다. 우주를 배경으로 한 뮤직비디오의 임팩트가 너무 커서 앞으로 만들어지는 어떤 뮤직비디오도 이를 능가할 수 없을 것이란 걱정까지 했었다. 언제나 그렇지만 임영웅에 대한 사소한 염려와 걱정은 기우에 불과했다. 

2024년 황폐화된 세상을 배경으로 한 '인 악토버, 영화배우 임영웅으로 찾아올지 불과 1년 전에도 상상하지 못했던 일이다. 팬들과 소통하는 자리에서 자신이 팬들에게 약속한 것들을 이뤄내기 위한 준비와 노력은 당연하다고 말하는 그는 말한 대로 실천하고 결과물로 보여준다. '인 악토버' 를 찍기 위한 준비가 어느 날 뚝딱 만들어진 것처럼 스토리화해서 말했지만 평소 그의 언행과 추진력을 본다면 치열하게 준비했을 것이라는 짐작은 되고도 남는다. 

얼마나 많은 시간을 사부작사부작 스케치하면서 완벽한 결과물을 내놓기 위해 달려왔을지 '인 악토버'가 보여준 완성도로 알 수 있다. 그는 그동안 또 성장하고 있었던 것이다. 

임영웅은 시나리오 초고, 작사 작곡 참여, 연기까지 되는 올라운드 아티스트의 능력을 넘어 기획 제작자의 역량까지 플러스한 소수의 멀티 연예인이다.

임영웅이란 패러다임은 기존 가요계와 공연계의 질서와 규범을 바꾸는 물꼬를 트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트롯가수가 발라드 힙합 재즈에 도전했다고 하는 사람들은 한 시대를 풍미한 가요계의 틀이 바뀌고 있음을 인지하지 못하거나 인정하기 싫어서일 것이다. 모든 장르가 다되는 임영웅이 트로트도 잘 부르는 것이다. 임영웅이란 사회현상이 너무 반갑지 않은가! 누가 이렇게 수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반짝이는 아름다운 순간들을 선사할 수 있겠는가!

2019년 8월 28일 모 노래교실에서 임영웅이 부른 '연모' 를 우연히 듣고 29살 임영웅에게 마음이 흔들렸던 기억에 종종 혼자 웃는다. 고급지고 따뜻한데 포텐 터지는 발성이 이런 거구나 순식간에 첫사랑으로 스쳐가는 감정일지, 눌러 앉을 감정일지를 알아차렸다. 임영웅은 그렇게 수많은 사람들 가슴에 눌러 앉아 버렸다.

빛의 속도로 변화하는 연예계에서 살아남는 발 빠른 변화도 능력이다. 임영웅 자체 콘텐츠의 작동은 '영광 극장' 시리즈로 제작되어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많은 가수들이 개인 자체 콘텐츠를 찍어서 팬들과의 소통의 장을 마련하거나 늘리고 있다. 오는 8월 28일에는 임영웅이란 패러다임이 선순환 할 때 벌어지는 모든 것을 담은 'IM HERO THE STADIUM' 콘서트 실황 영화를 보게 될 것이다.


✍️톱스타뉴스 김민서 기자



댓글 32

등록

사진첨부

사진이미지 첨부.jpg (최대 10MB)
LV.100

찬슬

2024.07.13 09:55

임영웅
언제나 한마음으로 응원합니다
늘 건행하세요
LV.100

셔리랑

2024.07.13 07:15

임영웅 빛나는 최고대세 인기가수 언제나 함께해요 응원합니다
LV.89

셔리님

2024.07.13 07:14

임영웅 모든순간들이 찬란하게 별빛 같이 빛나고 승승장구하길 응원합니다
LV.100

짱희

2024.07.12 16:09

임영웅 응원합니다
LV.6

매내미1

2024.07.12 15:08

임영웅 최고의아티스트

게시판

최신 순으로 자동 분류 됩니다.

로그인 PC버전